먹고 오드리요.동해- 시어 영덕 대게 마을, 킹 크랩 배 터지게

 

강원 동해시 추암 길 198에 위치 둔 < <, 러시아 대게마을>

고성에서 약 1시간여를 달리고 도착한#동해, 러시아의 킹 크랩 마을 촛대 바위와 거리가 차량 이용 시 5분도 하지 않았다.부슬부슬 비가 오는 날이라 사람이 많지 않아서 다행이야.

대게와 킹크랩 시세표문을 들어서면 정면에 카운터가 있고 그 위에 시세표가 나란히 놓여 있다.방문했을 때 대게는 kg당 9만원, 그리고 킹크랩은 kg당 9만원, 연초부터 코로나 때문에 가격이 많이 떨어졌다고 뉴스가 많이 나왔는데 방문 당시에는 시세가 거의 최저였던 모양이다.

싱싱한 대게와 킹크랩은 생물이 그렇게 대기하고 있는데 그 중에서 가격에 맞춰 구입하면 좋다.

권유하는 사람당 1kg만 사면 된다고 했지만 개인적으로 서브메뉴를 시켜 같이 먹는다면 4명이 3kg 정도로 @ 정도로 해도 될 것 같았다.

2.6kg짜리 대게와 1.6kg짜리 대게는 많이 먹어봤지만 대게는 처음이라 크기를 알 수 없었다.옛날 친구들에게 킹크랩의 게딱지가 얼굴만하다고 해서 얼굴도 큰 것이 거짓말이 되지 말라고 했는데 킹크랩 실물을 맞아 나니와 엄마, 이 아이가 거짓말을 한 것이 아니라고 생각했다.2.6kg짜리 킹크랩이 있고 옆에 3kg이 넘는 킹크랩은 실로 엄청났다.

스태프들은 “이런 때 아니면 언제 찍어?”라며 사진을 찍으라고 권한다.생각보다 엄청 큰 게 사진으로 보니까 느껴져
1층에서 구매하시고 2층에 가시면 1인당 4천원에 구입하실 수 있습니다.

기본상차림에 기본상차림으로 새우튀김과 샐러드, 김치, 오징어회무침 등이 나온다.위와 같이 칠리소스에 새우튀김, 김치, 샐러드, 오징어회무침 등이 기본 메뉴로 나온다.새우튀김은 약간 짠 느낌이 있었고 나머지는 그저 그랬다.

위에 놓인 게 대게, 밑에 놓인 게 대게

대게와 대게는 쪄서 손질해 나오는 데에 약 30분 정도 걸리며, 위와 같이 모두 잘려서 나오므로 먹기에 상당히 편리하다.평소 위생장갑을 끼고 먹기 때문에 가시가 찢어지지 않도록 주의할 필요가 있다.

킹크랩 집게와 다리 걸음이 상당하다. 집게가 좀 짜고 더 끈기가 있어.갑각류는 역시 사랑 이상이다.그저 찌기만 했는데도 먹으면 입안에서 달콤하고 달콤한 천국이 펼쳐진다.

그리고 몸집이 적지 않다. 아니고 많아. 많아. 너무 많아. 몸에 살이 부족하면 발라먹는 노력에 비해 성과가 안 좋은 것 같아 안절부절못하지만 발라먹는 맛이 나.

(왼쪽) 기본세트에 바른 살을 올린 상태(오른쪽) 대게장볶음밥 기본세트 대게장볶음밥을 주문하면 게딱지를 가져가서 볶음밥을 세팅해 준다.미리 담가놓은 살과 함께 먹으면 최고.

2020.05.27 오후 6시경 강원도 갑각류 시세

방문했을 때 네이버에 킹크랩 시세를 쳤더니 인어교주 해적단이 제공하는 수산물 시세가 나왔는데 포스팅을 할 때 검색해 보니 나오지 않는다.
네이버에 ‘인어교주 해적단’을 검색하여 킹크랩과 대게를 비롯한 수산물의 시세를 볼 수 있으니 바가지를 씌우는 일이 없도록 하자.#동해, 러시아의 킹 크랩 마을에 갔을 때는 인터넷으로 본 환율과 마찬가지로 시세 표에 적히고 있다.
굳이 보지 않아도#동해, 러시아의 킹 크랩 마을에 가면 바가지 씌우는 것은 없을 것 같다
#인어교조 해적단은 수산물 유통회사라고 해야 할까.유튜브에서는 수산물에 대한 정보를 많이 알려주고 수산물을 다루는 유튜버 영상에도 자주 등장한다.먹기 전에 그 영상을 찾아보면 되게 맛있게 먹을 수 있을 것 같아
2020.05.15 방문